메갈라야

인도위키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곳은 여행자제 국가·지역입니다.
28 (States)
01. 안드라 프라데시 02. 아루나찰 프라데시 03. 아삼 04. 비하르 05. 차티스가르 06. 고아 07. 구자라트 08. 하리아나
09. 히마찰 프라데시 10. 자르칸드 11. 카르나타카 12. 케랄라 13. 마드야 프라데시 14. 마하라슈트라 15. 마니푸르 16. 메갈라야
17. 미조람 18. 나갈랜드 19. 오디샤 20. 펀잡 21. 라자스탄 22. 시킴 23. 타밀 나두 24. 텔랑가나
25. 트리푸라 26. 우타르 프라데시 27. 우타라칸드 28. 웨스트 벵갈
9 연방 직할지 (Union Territories)
01. 안다만 니코바르 02. 찬디가르 03. 다드라 나가르하벨리 04. 다만 & 디우 05. 잠무 카슈미르
06. 라다크 07. 락샤드위프 08. 델리 수도권 09. 푸두체리
7자매 주
아루나찰 프라데시 아삼 마니푸르 메갈라야 미조람 나갈랜드 트리푸라
메갈라야
Meghalaya
IN-ML.png
위치 25°57'N 90°74'E (북동부)
주도 실롱
주수상 콘라드 상마 (NPP)
지역구 수 록 사바 2석 / 라쟈 사바 1석
디스트릭트 수 11개
면적 22,429 km2
인구 3,211,000 명[1]
언어 영어, 카시어, 가로어
종교 기독교 74%, 힌두교 11%,
이슬람교 4%[2]
총 GDP 42억 달러 (2014)[3]
1인당 GDP 1,346 달러 (2014)[4]
웹사이트 http://meghalaya.gov.in/

메갈라야(Meghalaya)는 인도 동북부에 위치한 주(State)이다. 면적은 22,429 km2이며, 북동쪽으로 아삼 주, 남서쪽으로 방글라데시와 접하고 있다. 인구는 300만명 이상으로, 주민들의 대부분이 기독교를 믿고 있다. 7자매 주(Seven Sister States) 중 하나로, 미얀마티베트 계열의 다양한 소수민족들이 거주하고 있는데, 쓰이는 언어만해도 카시어(Khasi)나 가로어(Garo) 등 9개에 달하기 때문에 주공용어는 영어로 규정되어 있다.

역사

고대부터 카시(Khasi) 민족과 가로(Garo) 민족과 같은 버마-티베트 계열의 소수민족들이 거주하던 곳으로, 과거 미얀마티베트 왕조들과 공통의 역사를 가지는 곳이다.


카시 민족 여성


19세기까지는 카시, 가로 민족들을 포함한 수많은 소수민족들이 자신들만의 소왕국을 유지해오고 있었으나, 한창 팽창하고 있던 영국 세력에 의해 인도 제국의 일부로 합병되었다. 영국 식민지 시기 메갈라야 지역은 인근의 아삼 Province의 일부로 편입되었고, 독립 이후에는 아삼 주 내의 2개의 디스트릭트 형태로 출발했다. 1960년대부터 본격화된 지역내 소수민족들의 분리 운동의 결과 1972년 1월 21일 아삼 주에서 분리된 신생 주로 새롭게 출발하게 된다.

정치

주의회는 총 60석으로 구성되며, 록 사바의 경우 2석, 라쟈 사바의 경우 1석이 배정되어 있다. 창설 직후 지역 정당인 All Party Hill Leaders Conference (APHLC)가 10년 정도 장기 집권했지만, 1980년 중반부터 인도 국민회의의 영향력이 강해 졌다. 2013년 주의회 선거에서 인도 국민회의가 승리했다.

2018년 3월 실시된 주의회 선거에서 여당인 인도 국민회의는 전체 60석 중 21석을 차지하는데 그친 반면, NDA 연합 소속 지역 정당인 NPP와 UDP가 각각 19석과 6석을 확보하였고, 인도 인민당도 2석을 확보했다. 하지만 누구도 과반 달성에 실패한 헝 어젬블리 상황이 되어 각 정당들은 연정 수립을 위해 발빠르게 움직였다. 결국 NPP가 UDP, PDF, 인도 인민당, HSPDP, IND 등과의 연합을 통해 34석을 확보하여 집권에 성공하게 된다.[5]

경제

GDP는 2014년 기준 42억 달러로 인도 주들 사이에서 하위권에 속하는 26를 기록했으며, 1인당 GDP는 1,346 달러로 24위를 기록했다.[6] 2005년에서 2014년 사이의 연평균 경제 성장률은 8.25%로 집계되었다.[7]


전통 산업인 농업에 크게 의존하는 산업 구조로, 여타 산업 기반 시설이 부족한 편이다. 지역의 10% 정도가 경작지로 기능하고 있으며, 주민의 80% 정도가 농업에 종사 중이다. 하지만 낮은 생산성과 비효율적 농업 시스템 등으로 인해 지역 소비 식량의 상당부분을 다른 지역에서 구매하고 있다. 주로 쌀과 같은 곡물들과 강황, 후추 및 견과류, 과일류 등이 주로 생산된다. 지역에 매장된 석탄, 석회 등과 같은 지하자원과, 숲에서 나오는 임산 자원 등이 풍부한 편이나 인프라 투자의 미비로 개발의 여지만 높을 뿐 큰 생산성을 보여주고 있지는 못하다. 지역의 고산 지형과 높은 강수량에서 보듯이 수력발전이 용이한 곳으로 평가되며, 최대 3,000MW의 발전 용량이 잠재되어 있다고 보고 있다. 하지만 현재는 185MW 생산에 그치며, 인근 지역에서 전력을 수입하고 있는 실정이다.

기후 및 자연 환경

전체적으로 온난 습윤 기후  Cwa 의 특징을 보이지만, 지역에 따라 열대 몬순 기후  Am 의 특징을 보이기도 한다. 고산 지대가 많아서 다소 서늘한 편이다. 연 강수량이 2,600mm에 달할 정도로, 세계 최고의 강수량을 자랑하는 지역이다. 일부지역(ex Cherrapunji)의 경우 12,000mm를 넘기기도 한다.

  • 여름은 3월에서 5월까지이며, 주야 평균 기온이 5월을 기준으로 23°C와 16°C를 기록할 정도로 상당히 서늘한 편이다. 최고 28°C를 넘기는 경우가 드물며, 다소 습한 편이다.
  • 6월부터 9월까지는 일년 강수량의 대부분이 집중되는 몬순기로서, 7월을 기준으로 월 최고 강수량이 2,000mm를 가볍게 넘길 정도로 엄청난 양의 폭우가 쏟아진다.
  • 겨울은 11월부터 2월까지이며, 주야 평균 기온이 1월을 기준으로 18°C와 7°C에 이를 정도로 냉랭한 편에 속한다.[8]


지역은 전체적으로 거대 산맥과 고원지대로 이루어진 산악 지형이다. 고도는 150m에서 1,961m까지 다양하며, 서쪽 지역이 다소 낮은편이고, 수도 실롱을 포함한 동쪽 지역이 높고 험준한 편이다. 산세를 따라 수많은 크고 작은 하천들이 흐르고 있다.


안보 이슈

지역 내 수많은 소수민족들이 중심이된 분리 독립 움직임도 활발한 편이다. 이런 움직임은 1992년 조직된 Hynniewtrep Achik Liberation Council (HALC)나 Hynniewtrep National Liberation Council (HNLC)와 같은 무장 단체의 활동이 시작되면서 본격화 되었다. 현재도 반군과 정부군 사이의 산발적 교전이 진행되고 있다.


연방 정부는 이들 지역에 대한 특별 관리 정책의 일환으로, 반체제 인사(집단 혹은 흉기를 소지한 위법행위자)에 대해 발포를 허락하고, 영장 없이 이들을 체포구금 및 압수수색할 수 있는 내용의 '무장병력법(Armed Forced Act, AFSPA)'을 적용하고 있어, 인권 단체들로부터 큰 비난을 받고 있다.[9] 하지만 해당 정책은 2018년 4월 1일부로 메갈라야 전지역에서 철폐되었다.[10]

참고 자료

각주

각주

  1. Census2011:Meghalaya Population Census data 2011
  2. Census2011:Meghalaya Population Census data 2011
  3. Statistics Times:Indian states by GDP
  4. Statistics Times:Indian states by GDP per capita
  5. BJP snatches Tripura, may form govt in Nagaland; hung Assembly in Meghalaya, Business Standard, 2018.03.03
  6. National Institution for Transforming India:State Statistics
  7. National Institution for Transforming India:GSDP at constant(2004-05)prices , Percent growth (2004-05 to 2014-15)
  8. World Data:Meghalaya
  9. AFSPA explained: How does it work exactly?, Live Mint, Ramakrishnan M. 2015.05.28
  10. AFSPA removed from Meghalaya, restricted in Arunachal Pradesh Times of India, 2018.04.23